top
산다는것은
Door
성모상
solemnBenedict
Please reload

Please reload

 
 
logo_07.png
티비미사.jpg

☎  82-02-920-9666~7  

     benedictseoul@gmail.com

     서울특별시 성북구 아리랑로 16길 52 (02827) 

     52, Arirang-ro 16-gil, Seongbuk-gu, Seoul,

     Republic of Korea  zip 02827

1/240
부활 4 주간

. 그는 앞장서 가고 양들은 그를 따른다. 양들이 그의 목소리를 알기 때문이다. 그러나 낯선 사람은 따르지 않고 오히려 피해 달아난다. 낯선 사람들의 목소리를 알지 못하기 때문이다.”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이 비유를 말씀하셨다. ... 예수님께서 다시 이르셨다. “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. 나는 양들의 문이다. 나보다 먼저 온 자들은 모두 도둑이며 강도다. 그래서 양들은 그들의 말을 듣지 않았다. 나는 문이다. 누구든지 나를 통하여 들어오면 구원을 받고, 또 드나들며 풀밭을 찾아 얻을 것이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