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순성금요일
 
 
1/247

☎  82-02-920-9666~7  

     benedictseoul@gmail.com

     서울특별시 성북구 아리랑로 16길 52 (02827) 

     52, Arirang-ro 16-gil, Seongbuk-gu, Seoul,

     Republic of Korea  zip 02827

logo_07.png
성주간

. 주 하느님께서 내 귀를 열어 주시니 나는 거역하지도 않고 뒤로 물러서지도 않았다. 나는 매질하는 자들에게 내 등을, 수염을 잡아 뜯는 자들에게 내 뺨을 내맡겼고 모욕과 수모를 받지 않으려고 내 얼굴을 가리지도 않았다. 그러나 주 하느님께서 나를 도와주시니 나는 수치를 당하지 않는다. 그러기에 나는 내 얼굴을 차돌처럼 만든다. 나는 부끄러운 일을 당하지 않을 것임을 안다.